4월 4일 KBO 키움 삼성

에서 보증하는 안전한 메이저사이트

벳팡 인증업체

가입코드: 0066

벳팡 인증업체

가입코드: 9333

벳팡 인증업체

가입코드: 1119

벳팡 인증업체

가입코드: 4422

벳팡 인증업체

가입코드: 3232

벳팡 인증업체

가입코드: 5333

벳팡 인증업체

가입코드: 7771

벳팡 인증업체

가입코드: 6711

벳팡 인증업체

가입코드: 1144

벳팡 인증업체

가입코드: 자동기입

벳팡 인증업체

가입코드: 323

4월 4일 KBO 키움 삼성

벳팡 0 10731




 

키움은 안우진을 선발로 내고,

삼성은 라이블리가 나온다.


강력한 속구를 자랑하는 안우진은 지난 시즌 불펜에서 올해 시범경기부터 선발 수업을 받았다. 최종 3월 21일 부산 롯데전에 5이닝 등판해서 5피안타(2피홈런) 4삼진 1볼넷 3실점(2자책)으로 그럭저럭 테스트를 마쳤는데, 확실히 제구가 좀 몰리면 빠른 공도 넘어간다는 걸 느꼈을 거다.


컨디션이 좀 늦게 올라오는 유형인지도 모르겠다. 1회를 잘 넘긴다면 4~5회까진 잘 할 수 있을 듯한데,


조상우가 재활 중이라서 안우진의 마무리가 더 맞는 옷이라고 하는 사람들도 있지만, 어쨌든 토종 선발을 키우기 위해선 기회가 주어져야 한다.


그리고, 그를 위해 캠프부터 준비했기에 이제 바꾸긴 어렵다. 어떻게든 뭐 완전히 처참한 결과가 나오기 전까지는 계속 테스트해야 한다.


삼성의 라이블리는 시범 경기(두 게임 8이닝 11피안타 4볼넷 12삼진 9실점 ERA 10.13)에서 흔들리면서 안 좋은 결과가 있었기에, 본인 자신도 더 다잡는 계기가 되었을 듯하다. 그래서 한국 선수들처럼 거의 삭발하고 나타나 각오를 다지는 계기가 되었다.


작년 키움 타자 상대로 이지영과 이정후와 김웅빈이 잘 나가기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할 테고, 고척돔에서도 승리없이 2패(키움 상대로는 3전 전패)만 기록 중이다. 


솔직히 기록을 따지면 무조건 키움의 우세여야 한다. 전체 전력 면에서도 키움이 낫다. 거기에 라이블리가 키움에게 약하다. 그렇다고 막 점수 허용하고 몰락하는 스타일은 아니지만, 아무튼 약하다. 


문제는 안우진의 컨디션과 결과인데, 초반에 아주 와르르 무너지지 않으면 계속 던지게 할테고, 흔들려도 다른 투수들이 올라오며 공격력에서 우위를 점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키움 연승

 마핸

8.5 언더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