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4일 KBO NC LG

에서 보증하는 안전한 메이저사이트

벳팡 인증업체

가입코드: 자동기입

벳팡 인증업체

가입코드: 5333

벳팡 인증업체

가입코드: 6711

벳팡 인증업체

가입코드: 4422

벳팡 인증업체

가입코드: 0066

벳팡 인증업체

가입코드: 9333

벳팡 인증업체

가입코드: 323

벳팡 인증업체

가입코드: 1119

벳팡 인증업체

가입코드: 3232

벳팡 인증업체

가입코드: 7771

벳팡 인증업체

가입코드: 1144

4월 4일 KBO NC LG

벳팡 0 12719




 

전년도 우승팀 엔씨와 엘지가 만났다.


루친스키 대 켈리의 대결인데, 루친스키는 작년 엘지 타자 상대로 이형종과 홍창기, 이천웅 정도가 제대로 공략했다 말할 수 있고 나머지 타자들은 영 아닌 상태였다. 다만. 세 번 만나서 1승 1패 17.1이닝에 8자책으로 ERA 4.15와 WHIP 1.39로 좋은 모습은 아니었기에 엘지도 켈리만 제몫을 해준다면 가능성이 높다고 할 수 있을 듯.


켈리는 엔씨 상대로 두 게임에서 1승이 있는데, 그게 완봉승이다. 11이닝 동안 6실점 5자책 10피안타 1볼넷 3사구 7삼진으로 ERA 4.09 WHIP 1.00인데 완봉승 하나를 빼면 다른 경기에서 2이닝 8피안타 6실점 5자책으로 좀 많이 맞았는데, 그게 창원이었다. 주로 나성범, 박민우 등 좌타와 박석민에게 약했다. 


경기 예상은 엘지가 의외로 선전할 수 있다는 점을 주목했다. 엔씨는 디펜딩 챔피언으로 올해 임해야 하는데, 우승한 다음 해에는 많은 팀들이 우승 당시의 전력을 보여주지 못하고 있는데, 아무래도 목표 달성 후의 상실감 등이 있을 수 있다.


첫 경기 루친스키와 켈리는 맞대결 팽팽하다고 보고, 타자들의 응집력이나 끈질김에서 엘지도 엔씨와 용호상박이라고 본다.


다만, 창원 홈이라는 점에서 루친스키의 상태(WHIP1.19 ERA 2.57)와 켈리의 상태(WHIP 1.37 ERA 4.44)가 다르다고 보기에 엔씨 우세로 간다. 


두 투수 모두 한국에서 있어봤기에 우천 취소 후 재기용 되는 상황은 익숙하기에 어제 예상평과 크게 달라지는 건 없다.

엔씨 승리

 플핸

8.5 언더



 

0 Comments
제목